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승민 원내대표 사퇴…“법·원칙·정의 지키고 싶었다”
입력 2015.07.08 (14:00) 수정 2015.07.08 (15:3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유승민 원내대표가 사퇴했습니다.

새누리당 의원총회의 퇴진 권고를 받아들인 결괍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이승철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유승민 원내대표가 조금 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원내대표 직에서 물러났습니다.

유 원내대표는 거취 문제를 둘러싼 혼란으로 국민들에게 큰 실망을 드려 죄송하다며 누구보다 자신의 책임이 크다고 말했습니다.

유 원내대표는 그 동안 원내대표 자리를 끝내 던지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법과 원칙, 정의.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라는 헌법 1조 1항의 가치를 지키고 싶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유 원내대표의 사퇴 결정은 새누리당 의원총회의 권고를 받아들인 결괍니다.

새누리당은 오늘 오전 9시부터 4시간 넘게 의원총회를 열고, 사퇴가 불가피하다는 데 뜻을 모았습니다.

모두 35명이 발언에 나서는 등 치열한 공방이 벌어진 끝에, 결국 김무성 대표가 사퇴 총의를 유 원내대표에게 전달하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습니다.

김무성 대표가 직접 유 원내대표의 방을 찾아 이 같은 뜻을 전달했고, 유 원내대표도 이를 받아들이기로 했습니다.

유 원내대표가 사퇴함에 따라 대통령의 국회법 개정안 거부권 행사로 촉발된 여권 내 갈등 양상은 2주만에 봉합국면으로 들어가게 됐습니다.

새누리당은 당헌당규상 원내대표가 궐석이 될 경우 일주일 안에 새로운 원내대표를 뽑게 됩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유승민 원내대표 사퇴…“법·원칙·정의 지키고 싶었다”
    • 입력 2015-07-08 14:18:29
    • 수정2015-07-08 15:39:59
<앵커 멘트>

유승민 원내대표가 사퇴했습니다.

새누리당 의원총회의 퇴진 권고를 받아들인 결괍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이승철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유승민 원내대표가 조금 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원내대표 직에서 물러났습니다.

유 원내대표는 거취 문제를 둘러싼 혼란으로 국민들에게 큰 실망을 드려 죄송하다며 누구보다 자신의 책임이 크다고 말했습니다.

유 원내대표는 그 동안 원내대표 자리를 끝내 던지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법과 원칙, 정의.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라는 헌법 1조 1항의 가치를 지키고 싶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유 원내대표의 사퇴 결정은 새누리당 의원총회의 권고를 받아들인 결괍니다.

새누리당은 오늘 오전 9시부터 4시간 넘게 의원총회를 열고, 사퇴가 불가피하다는 데 뜻을 모았습니다.

모두 35명이 발언에 나서는 등 치열한 공방이 벌어진 끝에, 결국 김무성 대표가 사퇴 총의를 유 원내대표에게 전달하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습니다.

김무성 대표가 직접 유 원내대표의 방을 찾아 이 같은 뜻을 전달했고, 유 원내대표도 이를 받아들이기로 했습니다.

유 원내대표가 사퇴함에 따라 대통령의 국회법 개정안 거부권 행사로 촉발된 여권 내 갈등 양상은 2주만에 봉합국면으로 들어가게 됐습니다.

새누리당은 당헌당규상 원내대표가 궐석이 될 경우 일주일 안에 새로운 원내대표를 뽑게 됩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