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델타항공 디트로이트행 비행기 이틀 연속 ‘기체 결함’…승객 불편
입력 2015.07.08 (15:35) 사회
오늘 오전 10시쯤 인천공항에서 미국 디트로이트로 출발 예정이던 델타 항공 여객기 DL9930편이 기체 결함으로 이틀 연속 결항됐습니다.

해당 여객기는 어제 오전 10시 25분에 출발 예정이었으나 이륙 전 점검 과정에서 연료가 새는 문제가 발견돼 운항이 취소된 데 이어 오늘도 같은 이유로 결항됐습니다.

이 때문에 전날 항공사가 제공한 호텔에 묵었다가 오늘 새벽 5시에 다시 공항으로 온 3백5십여 명의 승객들은 공항에서 3시간 넘게 대기하는 등 불편을 겪었고, 일부 승객은 항의하며 소란을 피우기도 했습니다.

승객 중 다수는 또다시 호텔로 돌아갔고 일부는 공항에서 다른 항공편을 찾고 있습니다.
  • 델타항공 디트로이트행 비행기 이틀 연속 ‘기체 결함’…승객 불편
    • 입력 2015-07-08 15:35:43
    사회
오늘 오전 10시쯤 인천공항에서 미국 디트로이트로 출발 예정이던 델타 항공 여객기 DL9930편이 기체 결함으로 이틀 연속 결항됐습니다.

해당 여객기는 어제 오전 10시 25분에 출발 예정이었으나 이륙 전 점검 과정에서 연료가 새는 문제가 발견돼 운항이 취소된 데 이어 오늘도 같은 이유로 결항됐습니다.

이 때문에 전날 항공사가 제공한 호텔에 묵었다가 오늘 새벽 5시에 다시 공항으로 온 3백5십여 명의 승객들은 공항에서 3시간 넘게 대기하는 등 불편을 겪었고, 일부 승객은 항의하며 소란을 피우기도 했습니다.

승객 중 다수는 또다시 호텔로 돌아갔고 일부는 공항에서 다른 항공편을 찾고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