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브리핑] 브라질의 장발장과 주교?
입력 2015.07.08 (18:20) 수정 2015.07.08 (20:29)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리포트>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대교구장인 오라니 템페스타 추기경이 무장강도들을 만나 수난을 겪었습니다.

괴한들은 휴대전화와 시계, 지갑, 미사 도구를 빼앗아 달아났는데요.

오라니 추기경은 "그들이 자신의 삶을 바꿀 수 있는 가족과 이웃을 만나 행복해지기를 기도하고 있다"며 용서를 택했습니다.

오라니 추기경은 지난해에도 무장강도를 만나 반지와 장신구, 십자가를 강탈당했지만 강도 가운데 한 명이 강탈한 물건을 돌려주며 추기경에게 용서를 구했다는데요.

장발장을 용서한 신부가 현실에 나타난 것 같네요.

죄는 미워해도 사람은 미워하지 말라는 말 이럴 때 쓰는 말 아닐까요.
  • [글로벌24 브리핑] 브라질의 장발장과 주교?
    • 입력 2015-07-08 19:59:38
    • 수정2015-07-08 20:29:48
    글로벌24
<리포트>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대교구장인 오라니 템페스타 추기경이 무장강도들을 만나 수난을 겪었습니다.

괴한들은 휴대전화와 시계, 지갑, 미사 도구를 빼앗아 달아났는데요.

오라니 추기경은 "그들이 자신의 삶을 바꿀 수 있는 가족과 이웃을 만나 행복해지기를 기도하고 있다"며 용서를 택했습니다.

오라니 추기경은 지난해에도 무장강도를 만나 반지와 장신구, 십자가를 강탈당했지만 강도 가운데 한 명이 강탈한 물건을 돌려주며 추기경에게 용서를 구했다는데요.

장발장을 용서한 신부가 현실에 나타난 것 같네요.

죄는 미워해도 사람은 미워하지 말라는 말 이럴 때 쓰는 말 아닐까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