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마을금고 강도 밤새 추적…성과 없어
입력 2015.07.21 (09:31) 수정 2015.07.21 (10:17)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찰이 어제 일어난 새마을금고 강도 사건의 범인을 밤새 추적했지만, 아직 검거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CCTV와 목격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키 백 80센티미터의 30대 남성으로 추정되는 범인을 쫓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범인이 오토바이 번호판을 가리고 헬멧을 쓴 상태로 범행을 저질러 추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새마을금고 강도 밤새 추적…성과 없어
    • 입력 2015-07-21 09:32:09
    • 수정2015-07-21 10:17:52
    930뉴스
경찰이 어제 일어난 새마을금고 강도 사건의 범인을 밤새 추적했지만, 아직 검거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CCTV와 목격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키 백 80센티미터의 30대 남성으로 추정되는 범인을 쫓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범인이 오토바이 번호판을 가리고 헬멧을 쓴 상태로 범행을 저질러 추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