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성엽 “공심위 해체…숙의 선거인단 경선 도입하자”
입력 2015.07.21 (12:20) 정치
새정치민주연합이 사무총장직을 폐지하기로 한 가운데, 공천심사위원회와 전략공천 제도도 없애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유성엽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지도부가 공천권을 내려놓고 현역 의원의 기득권을 타파하기 위해서는 혁신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유 의원은 그러면서 기존 공심위가 사실상 계파간 나눠먹기의 온상이었다며 무작위 추출된 선거인단이 일정한 자격 심사를 통과한 후보들 가운데 최종 후보를 결정하는 '숙의 선거인단' 경선을 도입하자고 제안했습니다.

유 의원은 또 계파 갈등을 초래해 온 전략공천도 폐지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유 의원은 오픈프라이머리와 관련해선 지도부의 기득권을 내려놓는 장점이 있지만 현역 의원에게 절대적으로 유리하고 조직 동원 등의 부작용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 유성엽 “공심위 해체…숙의 선거인단 경선 도입하자”
    • 입력 2015-07-21 12:20:41
    정치
새정치민주연합이 사무총장직을 폐지하기로 한 가운데, 공천심사위원회와 전략공천 제도도 없애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유성엽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지도부가 공천권을 내려놓고 현역 의원의 기득권을 타파하기 위해서는 혁신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유 의원은 그러면서 기존 공심위가 사실상 계파간 나눠먹기의 온상이었다며 무작위 추출된 선거인단이 일정한 자격 심사를 통과한 후보들 가운데 최종 후보를 결정하는 '숙의 선거인단' 경선을 도입하자고 제안했습니다.

유 의원은 또 계파 갈등을 초래해 온 전략공천도 폐지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유 의원은 오픈프라이머리와 관련해선 지도부의 기득권을 내려놓는 장점이 있지만 현역 의원에게 절대적으로 유리하고 조직 동원 등의 부작용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