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호세프 정권 위기 가속…국정 평가 ‘최악’
입력 2015.07.22 (03:30) 수정 2015.07.22 (19:25) 국제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 정부에 대한 평가가 최악의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현지시간으로 21일 발표된 한 여론조사업체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호세프 대통령 정부의 국정 운영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답변은 7.7%에 그쳤습니다.

반면 부정적으로 평가한 답변은 70.9%에 달해 지난 1985년 군사독재정권이 끝난 이래 가장 부정적인 평가를 받았습니다.

또 응답자의 62%가 야권이 주장하는 호세프 대통령 탄핵에 찬성한다고 답했습니다.

탄핵을 찬성하는 이유로는 정부예산의 편법 집행, 국영에너지회사 페트로브라스의 비리 스캔들 등이 꼽혔습니다.
  • 브라질 호세프 정권 위기 가속…국정 평가 ‘최악’
    • 입력 2015-07-22 03:30:43
    • 수정2015-07-22 19:25:51
    국제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 정부에 대한 평가가 최악의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현지시간으로 21일 발표된 한 여론조사업체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호세프 대통령 정부의 국정 운영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답변은 7.7%에 그쳤습니다.

반면 부정적으로 평가한 답변은 70.9%에 달해 지난 1985년 군사독재정권이 끝난 이래 가장 부정적인 평가를 받았습니다.

또 응답자의 62%가 야권이 주장하는 호세프 대통령 탄핵에 찬성한다고 답했습니다.

탄핵을 찬성하는 이유로는 정부예산의 편법 집행, 국영에너지회사 페트로브라스의 비리 스캔들 등이 꼽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