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베, 반성의 마음 밝힐 방법 찾아야”
입력 2015.07.22 (06:04) 수정 2015.07.22 (07:3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니얼 러셀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는 아베 일본 총리가 2차 대전과 관련해 반성의 마음을 표현할 방법을 찾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러셀 차관보는 워싱턴 D.C.에서 열린 한 토론회 직후 다음 달 발표될 아베 총리의 종전 70주년 담화에 대한 입장을 물은 데 대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구체적인 반성의 수준 등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지만 70주년 담화에 전쟁범죄에 대한 반성의 메시지가 담겨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한것으로 보입니다.
  • “아베, 반성의 마음 밝힐 방법 찾아야”
    • 입력 2015-07-22 05:58:07
    • 수정2015-07-22 07:38:02
    뉴스광장 1부
대니얼 러셀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는 아베 일본 총리가 2차 대전과 관련해 반성의 마음을 표현할 방법을 찾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러셀 차관보는 워싱턴 D.C.에서 열린 한 토론회 직후 다음 달 발표될 아베 총리의 종전 70주년 담화에 대한 입장을 물은 데 대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구체적인 반성의 수준 등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지만 70주년 담화에 전쟁범죄에 대한 반성의 메시지가 담겨야 한다는 점을 분명히 한것으로 보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