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연준, 중국 시중은행에 ‘돈세탁 방지’ 강화 요구
입력 2015.07.22 (07:49) 수정 2015.07.22 (17:28) 국제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가 중국 시중은행에 '돈세탁 방지대책'을 강화하도록 직접 요구했습니다.

연준은 현지시간으로 지난 13일 중국건설은행과 이 은행의 뉴욕지점에 돈세탁 방지를 위한 미국 법규의 준수 방안을 60일 이내에 제출하도록 요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금융시장 전문가들은 연준의 이번 요구가 중국의 4대 대형 시중은행 중 한 곳에 돈세탁 방지 강화를 직접 요구한 첫 사례일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연준의 요구에 대해 중국건설은행 뉴욕지점 측은 아직까지 입장 표명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 미 연준, 중국 시중은행에 ‘돈세탁 방지’ 강화 요구
    • 입력 2015-07-22 07:49:51
    • 수정2015-07-22 17:28:46
    국제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가 중국 시중은행에 '돈세탁 방지대책'을 강화하도록 직접 요구했습니다.

연준은 현지시간으로 지난 13일 중국건설은행과 이 은행의 뉴욕지점에 돈세탁 방지를 위한 미국 법규의 준수 방안을 60일 이내에 제출하도록 요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금융시장 전문가들은 연준의 이번 요구가 중국의 4대 대형 시중은행 중 한 곳에 돈세탁 방지 강화를 직접 요구한 첫 사례일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연준의 요구에 대해 중국건설은행 뉴욕지점 측은 아직까지 입장 표명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