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보 안한다며 위협 운전 뒤 폭행
입력 2015.07.22 (09:25) 수정 2015.07.22 (17:00) 사회
부산진경찰서는 도심 도로의 병목 구간에서 양보 운전을 안 해줬다며, 상대방 차량을 위협하고 운전자를 폭행한 혐의로 30살 배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배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6시쯤, 부산진구의 한 도로에서 먼저 끼어들게 해 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23살 이 모 씨의 차를 1킬로미터 가량 뒤쫓으며 위협한 뒤 차를 가로막고 이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양보 안한다며 위협 운전 뒤 폭행
    • 입력 2015-07-22 09:25:11
    • 수정2015-07-22 17:00:18
    사회
부산진경찰서는 도심 도로의 병목 구간에서 양보 운전을 안 해줬다며, 상대방 차량을 위협하고 운전자를 폭행한 혐의로 30살 배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배씨는 지난달 28일 오후 6시쯤, 부산진구의 한 도로에서 먼저 끼어들게 해 주지 않았다는 이유로 23살 이 모 씨의 차를 1킬로미터 가량 뒤쫓으며 위협한 뒤 차를 가로막고 이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