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열린 집 골라 현금 훔친 혐의 30대 구속영장
입력 2015.07.22 (11:50) 수정 2015.07.22 (16:52) 사회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문 열린 집만 골라 상승적으로 현금을 훔친 혐의로 32살 배 모 씨를 붙잡아 구속 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배 씨는 지난 2천13년부터 31차례에 걸쳐 새벽 시간을 틈타 대문이나 창문이 열려 있는 집만 골라 현금 천3백여만 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배 씨는 피해자들이 금액이 적으면 도둑맞은 사실을 알아채지 못하는 점을 노리고, 소액만 훔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문 열린 집 골라 현금 훔친 혐의 30대 구속영장
    • 입력 2015-07-22 11:50:54
    • 수정2015-07-22 16:52:40
    사회
전북 전주 완산경찰서는 문 열린 집만 골라 상승적으로 현금을 훔친 혐의로 32살 배 모 씨를 붙잡아 구속 영장을 신청했습니다.

배 씨는 지난 2천13년부터 31차례에 걸쳐 새벽 시간을 틈타 대문이나 창문이 열려 있는 집만 골라 현금 천3백여만 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배 씨는 피해자들이 금액이 적으면 도둑맞은 사실을 알아채지 못하는 점을 노리고, 소액만 훔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