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비 자세 이 정도는 돼야지~’
입력 2015.07.22 (20:29) 포토뉴스
‘수비 자세 이 정도는 돼야지’ [넥센:LG]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내가 잡은거야?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 중견수 유한준이 2회말 2사 주자 2루에서 LG 유강남의 타구를 간신히 잡아내 실점의 위기에서 팀을 구하고 있다.
나이스 플레이!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 중견수 유한준이 2회말 2사 주자 2루에서 LG 유강남의 타구를 간신히 잡아내자 선발 문성현이 하이파이브를 하며 고마워 하고 있다.
대자 모양 수비 결과는?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 1회초 2사 LG 2루수 박지규가 넥센 1루 주자 유한준이 도루를 하자 점프해 포수의 송구를 받아내고 있다.
권법 같은 던지기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LG의 루카스가 5회초 2사에서 넥센 정수성의 내야 땅볼을 잡아 가볍게 1루로 던지고 있다.
멋있었어?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LG의 루카스가 5회초 2사에서 넥센 정수성의 내야 땅볼을 잡아 가볍게 1루로 던져 아웃시킨 뒤 활짝 웃고 있다.
고통 예감한 강민호 ‘눈 질끈’ [NC:롯데]
22일 울산문수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NC-롯데전. 롯데 강민호가 2회말 2사 상황에서 NC선발 해커가 던진 공에 머리를 맞고 있다.
머리에 제대로 맞은 공
22일 울산문수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NC-롯데전. 롯데 강민호가 2회말 2사 상황에서 NC선발 해커가 던진 공에 머리를 맞고 있다.
강민호가 쓰러졌다
22일 울산문수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NC-롯데전. 롯데 강민호가 2회말 2사 상황에서 NC선발 해커가 던진 공에 머리를 맞고 쓰러져 있다.
  • ‘수비 자세 이 정도는 돼야지~’
    • 입력 2015-07-22 20:29:50
    포토뉴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22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넥센과 LG의 경기에서 넥센의 1루수 박병호가 수비에 집중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