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익산서 승용차가 화물차 들이받아 1명 숨져
입력 2015.07.22 (22:58) 사회
오늘 오후 5시쯤 전북 익산시 왕궁면 도로에서 67살 소 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64살 백 모 씨의 5톤 화물차를 들이 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소 씨의 차 조수석에 타고 있던 66살 엄 모 씨가 숨졌습니다.

소 씨는 사고 당시 혈중알콜농도가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0.098 퍼센트였습니다.

경찰은 소 씨가 음주 상태에서 운전 부주의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익산서 승용차가 화물차 들이받아 1명 숨져
    • 입력 2015-07-22 22:58:12
    사회
오늘 오후 5시쯤 전북 익산시 왕궁면 도로에서 67살 소 모 씨가 몰던 승용차가 64살 백 모 씨의 5톤 화물차를 들이 받았습니다.

이 사고로 소 씨의 차 조수석에 타고 있던 66살 엄 모 씨가 숨졌습니다.

소 씨는 사고 당시 혈중알콜농도가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0.098 퍼센트였습니다.

경찰은 소 씨가 음주 상태에서 운전 부주의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