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과수농가 피해 ‘꽃매미’ 천적 찾았다
입력 2015.07.23 (06:39) 수정 2015.07.23 (07:2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과수 농가에 큰 피해를 주는 해충이죠,

꽃매미를 획기적으로 감소시킬 수 있는 천적이 발견됐습니다.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보도에 김현경 기자입니다.

<리포트>

해마다 이맘 때면 과수 농가를 습격하는 해충, 바로 중국 매미라 부르는 꽃매밉니다.

포도 배 복숭아의 수액을 닥치는대로 빨아들입니다.

농가의 골칫덩이 이 꽃매미의 천적이 확인됐습니다.

크기는 꽃매미의 100분의 1에 불과한 가칭 꽃매미 벼룩좀벌이 그 주인공입니다.

이 천적은 꽃매미의 번식기부터 활동을 시작합니다.

꽃매미의 알에 기생하면서 자신의 알을 낳는 겁니다.

천적의 알은 꽃매미 알의 영양분을 흡수해 꽃매미 알을 죽이고 결국 꽃매미 벼룩좀벌로 재탄생합니다.

<인터뷰>김기경(국립생물자원관 동물자원과 연구사) : "경기도 하남과 서울 삼성동에서 채집한 알을 지속적으로 관찰한 결과 꽃매미 알에서 벼룩좀벌이 나온 것을 확인했습니다."

꽃매미의 천적은 꽃매미의 알 덩어리에 많게는 70%가까이 기생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따라서 꽃매미 벼룩좀벌을 대량 증식해 자연에 방사할 경우 이런 꽃매미의 개체수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이미 천적을 대량 사육하는 기술이 개발되고 있어 조만간 과수 농가에서 꽃매미가 사라질 날이 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김현경입니다.
  • 과수농가 피해 ‘꽃매미’ 천적 찾았다
    • 입력 2015-07-23 06:40:40
    • 수정2015-07-23 07:27:41
    뉴스광장 1부
<앵커멘트>

과수 농가에 큰 피해를 주는 해충이죠,

꽃매미를 획기적으로 감소시킬 수 있는 천적이 발견됐습니다.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보도에 김현경 기자입니다.

<리포트>

해마다 이맘 때면 과수 농가를 습격하는 해충, 바로 중국 매미라 부르는 꽃매밉니다.

포도 배 복숭아의 수액을 닥치는대로 빨아들입니다.

농가의 골칫덩이 이 꽃매미의 천적이 확인됐습니다.

크기는 꽃매미의 100분의 1에 불과한 가칭 꽃매미 벼룩좀벌이 그 주인공입니다.

이 천적은 꽃매미의 번식기부터 활동을 시작합니다.

꽃매미의 알에 기생하면서 자신의 알을 낳는 겁니다.

천적의 알은 꽃매미 알의 영양분을 흡수해 꽃매미 알을 죽이고 결국 꽃매미 벼룩좀벌로 재탄생합니다.

<인터뷰>김기경(국립생물자원관 동물자원과 연구사) : "경기도 하남과 서울 삼성동에서 채집한 알을 지속적으로 관찰한 결과 꽃매미 알에서 벼룩좀벌이 나온 것을 확인했습니다."

꽃매미의 천적은 꽃매미의 알 덩어리에 많게는 70%가까이 기생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따라서 꽃매미 벼룩좀벌을 대량 증식해 자연에 방사할 경우 이런 꽃매미의 개체수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이미 천적을 대량 사육하는 기술이 개발되고 있어 조만간 과수 농가에서 꽃매미가 사라질 날이 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김현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