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촌 돌며 빈집 턴 혐의 30대 2명 구속
입력 2015.07.23 (11:23) 사회
전북 남원 경찰서는 농촌을 돌며 빈집을 턴 혐의로 36살 조 모 씨와 34살 정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조 씨 등은 지난달 전북 남원시 산동면에서 주인이 농사일로 집을 비운 사이 현금과 귀금속 등 2백70만 원 어치를 훔치는 등, 지난해 4월부터 농촌 빈집을 돌며 모두 54차례에 걸쳐 금품 1억 3천만 원 어치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조 씨 등은 농번기를 맞아 빈 농가가 많다는 점을 노리고, 초인종을 눌러 사람이 없으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농촌 돌며 빈집 턴 혐의 30대 2명 구속
    • 입력 2015-07-23 11:23:35
    사회
전북 남원 경찰서는 농촌을 돌며 빈집을 턴 혐의로 36살 조 모 씨와 34살 정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조 씨 등은 지난달 전북 남원시 산동면에서 주인이 농사일로 집을 비운 사이 현금과 귀금속 등 2백70만 원 어치를 훔치는 등, 지난해 4월부터 농촌 빈집을 돌며 모두 54차례에 걸쳐 금품 1억 3천만 원 어치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조 씨 등은 농번기를 맞아 빈 농가가 많다는 점을 노리고, 초인종을 눌러 사람이 없으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