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브리핑] 첼시 구단, 인종차별 축구팬 영구 퇴출 조치
입력 2015.07.23 (23:29) 수정 2015.07.24 (01:27)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인종 차별 문제, 대부분의 나라에서 이 문제는 민감하게 다뤄지는데요.

이런 행위에 경각심을 주는 엄중한 판결이 영국 법원에서 나왔습니다.

지난 2월 프랑스 파리에서 흑인이 지하철을 타려고 하자, 영국인 축구 팬들이 이를 막은 일이 있었는데, 이 사건에 관한 재판이었다구요?

<리포트>

먼저 당시 사건 영상부터 보실까요?

파리의 지하철인데, 전동차 안이 사람들로 가득 차 있죠.

대부분은 유럽 챔피언스 리그 경기를 보려고 파리에 온 영국 프로축구팀 첼시의 팬들입니다.

흑인 남성이 전동차에 막 오르려고 하자 첼시 팬들 몇 명이 세차게 떠밀며 방해를 하는데요.

자신들이 인종차별주의자라며 구호를 외치기도 합니다.

<녹취> "우리는 인종차별주의자다. 이게 원래 우리 방식이다."

어이없게도 이 가운데 한 명은 인권운동가인 것으로 밝혀지기도 했는데요.

흑인은 결국 이들을 고소했습니다.

법원은 어떤 판결을 내렸을까요?

법원은 흑인의 탑승을 방해한 축구 팬 5명의 행위는 고약하고 모욕적이라며, 앞으로 최대 5년 동안 세계 모든 축구 경기장에 출입할 수 없다고 판결했습니다.

법원 판결 직후 첼시 구단 측도 신속한 조치를 내렸습니다.

구단은 인종 차별 행위를 저지른 첼시 축구팬들을 평생 홈구장에 들어오지 못하게 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지금까지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 [글로벌 브리핑] 첼시 구단, 인종차별 축구팬 영구 퇴출 조치
    • 입력 2015-07-23 23:56:25
    • 수정2015-07-24 01:27:40
    뉴스라인
<앵커 멘트>

인종 차별 문제, 대부분의 나라에서 이 문제는 민감하게 다뤄지는데요.

이런 행위에 경각심을 주는 엄중한 판결이 영국 법원에서 나왔습니다.

지난 2월 프랑스 파리에서 흑인이 지하철을 타려고 하자, 영국인 축구 팬들이 이를 막은 일이 있었는데, 이 사건에 관한 재판이었다구요?

<리포트>

먼저 당시 사건 영상부터 보실까요?

파리의 지하철인데, 전동차 안이 사람들로 가득 차 있죠.

대부분은 유럽 챔피언스 리그 경기를 보려고 파리에 온 영국 프로축구팀 첼시의 팬들입니다.

흑인 남성이 전동차에 막 오르려고 하자 첼시 팬들 몇 명이 세차게 떠밀며 방해를 하는데요.

자신들이 인종차별주의자라며 구호를 외치기도 합니다.

<녹취> "우리는 인종차별주의자다. 이게 원래 우리 방식이다."

어이없게도 이 가운데 한 명은 인권운동가인 것으로 밝혀지기도 했는데요.

흑인은 결국 이들을 고소했습니다.

법원은 어떤 판결을 내렸을까요?

법원은 흑인의 탑승을 방해한 축구 팬 5명의 행위는 고약하고 모욕적이라며, 앞으로 최대 5년 동안 세계 모든 축구 경기장에 출입할 수 없다고 판결했습니다.

법원 판결 직후 첼시 구단 측도 신속한 조치를 내렸습니다.

구단은 인종 차별 행위를 저지른 첼시 축구팬들을 평생 홈구장에 들어오지 못하게 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지금까지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