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 서울∼강릉 최대 8시간 반 소요”
입력 2015.08.14 (01:04) 경제
임시 공휴일인 오늘 사상 처음으로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면서 전국 고속도로에서는 지난해 추석과 비슷한 혼잡이 예상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오늘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이 500∼530만 대, 수도권에서 나가는 차량은 49∼51만 대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대도시 간 예상 최대 소요 시간은 서울에서 출발할 경우 강릉까지 8시간 반, 대전 4시간 50분, 부산은 7시간 50분, 광주는 6시간 50분 등으로 예측됐습니다.

도로공사는 다만 통행료 전액 면제 선례가 없고 일요일까지 사흘 연휴인 데다 여름 휴가철 상황까지 겹쳐 정확한 교통량을 예상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 “오늘 서울∼강릉 최대 8시간 반 소요”
    • 입력 2015-08-14 01:04:13
    경제
임시 공휴일인 오늘 사상 처음으로 고속도로 통행료가 면제되면서 전국 고속도로에서는 지난해 추석과 비슷한 혼잡이 예상됩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오늘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이 500∼530만 대, 수도권에서 나가는 차량은 49∼51만 대로 추정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대도시 간 예상 최대 소요 시간은 서울에서 출발할 경우 강릉까지 8시간 반, 대전 4시간 50분, 부산은 7시간 50분, 광주는 6시간 50분 등으로 예측됐습니다.

도로공사는 다만 통행료 전액 면제 선례가 없고 일요일까지 사흘 연휴인 데다 여름 휴가철 상황까지 겹쳐 정확한 교통량을 예상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