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과거 구제역 발병 농가서 재발 가능성 높아”
입력 2015.08.14 (01:04) 경제
과거 구제역이 발생했던 농가에서 구제역이 다시 발병한 경우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조사 결과, 지난해와 올해 구제역이 발생한 농장의 46%가 과거에도 구제역이 발생했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농촌경제연구원은 따라서 구제역이 발생했던 농가를 중점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번식용으로 새끼 돼지를 들여오는 농가에서 구제역 발생 확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돼지 전출입시 구제역 바이러스가 전파되지 않도록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농촌경제연구원은 또 경기도와 충청도에 구제역이 집중 발병했다며 이들 지역을 방역관리지구로 지정해 집중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과거 구제역 발병 농가서 재발 가능성 높아”
    • 입력 2015-08-14 01:04:13
    경제
과거 구제역이 발생했던 농가에서 구제역이 다시 발병한 경우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조사 결과, 지난해와 올해 구제역이 발생한 농장의 46%가 과거에도 구제역이 발생했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농촌경제연구원은 따라서 구제역이 발생했던 농가를 중점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번식용으로 새끼 돼지를 들여오는 농가에서 구제역 발생 확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돼지 전출입시 구제역 바이러스가 전파되지 않도록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농촌경제연구원은 또 경기도와 충청도에 구제역이 집중 발병했다며 이들 지역을 방역관리지구로 지정해 집중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