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이완도 담화후 야스쿠니 참배한 일본에 “진정성 없다”
입력 2015.08.16 (11:11) 국제
타이완도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담화가 진정성이 없는 불충분한 내용이라며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항일전쟁 승리 및 타이완 광복 7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에 참석한 마잉주 총통은 "일본이 역사를 직시하고 책임감 있는 태도로 사죄의 뜻을 행동으로 옮기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마 총통은 특히 군 위안부 문제에 대해 일본이 더욱 많은 선의의 행동을 해야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타이완 외교부도 아베 담화 이후 일본 현직 각료와 국회의원들이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하고 아베 총리가 신사에 공물을 보낸 것에 대해 유감이라고 밝혔습니다.
  • 타이완도 담화후 야스쿠니 참배한 일본에 “진정성 없다”
    • 입력 2015-08-16 11:11:09
    국제
타이완도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담화가 진정성이 없는 불충분한 내용이라며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항일전쟁 승리 및 타이완 광복 70주년 기념 특별전시회에 참석한 마잉주 총통은 "일본이 역사를 직시하고 책임감 있는 태도로 사죄의 뜻을 행동으로 옮기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마 총통은 특히 군 위안부 문제에 대해 일본이 더욱 많은 선의의 행동을 해야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타이완 외교부도 아베 담화 이후 일본 현직 각료와 국회의원들이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하고 아베 총리가 신사에 공물을 보낸 것에 대해 유감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