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공동 거점형 택배’
입력 2015.08.16 (11:11) 경제
안전을 이유로 일부 아파트 단지에서 택배 차량 진입을 막으면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국토교통부가 '공동 거점형 택배시스템' 도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국토교통부는 국내 17개 택배사들이 지정된 '배송거점'까지 물건을 운반하고 거점부터 각 개인으로의 배달은 1개 택배사에 맡기거나, 마을 노인·이장 등 해당 지역 인력을 활용하는 '공동 거점형 택배시스템'을 도입하기 위해 관련 규정 개정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공동택배 시범사업은 부산 영도구와 경남 통영 욕지도, 경북 청도군 운문면 등에서 이달 말부터 시작됩니다.
  • 정부 ‘공동 거점형 택배’
    • 입력 2015-08-16 11:11:27
    경제
안전을 이유로 일부 아파트 단지에서 택배 차량 진입을 막으면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국토교통부가 '공동 거점형 택배시스템' 도입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국토교통부는 국내 17개 택배사들이 지정된 '배송거점'까지 물건을 운반하고 거점부터 각 개인으로의 배달은 1개 택배사에 맡기거나, 마을 노인·이장 등 해당 지역 인력을 활용하는 '공동 거점형 택배시스템'을 도입하기 위해 관련 규정 개정을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공동택배 시범사업은 부산 영도구와 경남 통영 욕지도, 경북 청도군 운문면 등에서 이달 말부터 시작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