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중국·유가 불안에 하락
입력 2015.08.20 (03:50) 수정 2015.08.20 (08:30) 국제
뉴욕 증시가 미국의 9월 금리 인상 기대가 약해졌음에도 중국과 유가 불안에 하락했습니다.

다우존스 지수는 162.61포인트 0.93% 내린 17,348.73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나스닥 지수도 40.30포인트 0.80% 밀린 5,019.05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영국과 독일, 프랑스의 주요 증시도 모두 2% 내외로 크게 떨어졌습니다.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는 1.82달러 4.3% 급락한 베럴당 40달러 80센트를 기록해 2009년 3월 이후 최저치를 경신했습니다.
  • 뉴욕증시, 중국·유가 불안에 하락
    • 입력 2015-08-20 03:50:37
    • 수정2015-08-20 08:30:17
    국제
뉴욕 증시가 미국의 9월 금리 인상 기대가 약해졌음에도 중국과 유가 불안에 하락했습니다.

다우존스 지수는 162.61포인트 0.93% 내린 17,348.73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나스닥 지수도 40.30포인트 0.80% 밀린 5,019.05에 장을 마감했습니다.

영국과 독일, 프랑스의 주요 증시도 모두 2% 내외로 크게 떨어졌습니다.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는 1.82달러 4.3% 급락한 베럴당 40달러 80센트를 기록해 2009년 3월 이후 최저치를 경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