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고양이가 너무 좋아”
입력 2015.08.20 (06:50) 수정 2015.08.20 (07:0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침대에 누워있는 갓난아기!

갑자기 뭔가를 보고 얼굴이 환해지며 기쁨의 몸부림을 치는데요.

아기를 환호하게 한 건 다름 아닌 이 집에 사는 반려 고양이였습니다.

고양이 얼굴만 봐도 웃음을 터뜨리고 고양이가 몸 위로 지나가면 아주 신기하다는 듯 눈이 동그래지는데요.

엄마가 고양이를 데려가려 하자 좀 더 같이 있고 싶다는 듯 아주 어쩔 줄 몰라 합니다.

하지만 자기에게 완전히 반해버린 아기를 보고도 고양이는 별 반응이 없는데요.

언젠가 고양이도 아기의 무한한 애정을 받아주면 좋겠네요.

지금까지 <세상의 창>이었습니다.
  • [세상의 창] “고양이가 너무 좋아”
    • 입력 2015-08-20 06:47:13
    • 수정2015-08-20 07:04:50
    뉴스광장 1부
침대에 누워있는 갓난아기!

갑자기 뭔가를 보고 얼굴이 환해지며 기쁨의 몸부림을 치는데요.

아기를 환호하게 한 건 다름 아닌 이 집에 사는 반려 고양이였습니다.

고양이 얼굴만 봐도 웃음을 터뜨리고 고양이가 몸 위로 지나가면 아주 신기하다는 듯 눈이 동그래지는데요.

엄마가 고양이를 데려가려 하자 좀 더 같이 있고 싶다는 듯 아주 어쩔 줄 몰라 합니다.

하지만 자기에게 완전히 반해버린 아기를 보고도 고양이는 별 반응이 없는데요.

언젠가 고양이도 아기의 무한한 애정을 받아주면 좋겠네요.

지금까지 <세상의 창>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