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개막 3G 골 침묵’ 루니 “한 경기 못 했을 뿐!”
입력 2015.08.20 (09:09)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스트라이커 웨인 루니(29)가 시즌 개막 후 3경기에서 골을 넣지 못한 데 대한 비판에 "애스턴 빌라전 한 경기에서 못했을 뿐"이라고 응수했다.

20일(한국시간) 축구전문매체 골닷컴에 따르면 루니는 "주말 뉴캐슬전에선 득점포를 가동할 수 있기 바란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루니는 이번 시즌 최전방 공격수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애스턴 빌라 전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 브뤼헤(벨기에)전을 소화했지만 팀의 3연승에도 불구하고 아직 골 침묵을 지키고 있다.

루니는 "(브뤼헤전에서는) 좋은 경기를 펼쳤고 한두골 정도 넣을 수 있었지만 넣지 못했다. 그렇지만 그게 축구다"면서 "팀이 이겨서 좋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아직 시즌 초반"이라면서 "계속 정진하겠다. 전에도 이런 적이 있지만 곧 골이 터질 것"이라면서 자신감을 유지했다.
  • ‘개막 3G 골 침묵’ 루니 “한 경기 못 했을 뿐!”
    • 입력 2015-08-20 09:09:16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스트라이커 웨인 루니(29)가 시즌 개막 후 3경기에서 골을 넣지 못한 데 대한 비판에 "애스턴 빌라전 한 경기에서 못했을 뿐"이라고 응수했다.

20일(한국시간) 축구전문매체 골닷컴에 따르면 루니는 "주말 뉴캐슬전에선 득점포를 가동할 수 있기 바란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루니는 이번 시즌 최전방 공격수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애스턴 빌라 전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 브뤼헤(벨기에)전을 소화했지만 팀의 3연승에도 불구하고 아직 골 침묵을 지키고 있다.

루니는 "(브뤼헤전에서는) 좋은 경기를 펼쳤고 한두골 정도 넣을 수 있었지만 넣지 못했다. 그렇지만 그게 축구다"면서 "팀이 이겨서 좋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아직 시즌 초반"이라면서 "계속 정진하겠다. 전에도 이런 적이 있지만 곧 골이 터질 것"이라면서 자신감을 유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