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 윈드서핑 국가대표, 브라질서 바이러스 감염
입력 2015.08.20 (09:28) 종합
한국 윈드서핑 국가대표 조원우가 올림픽 테스트 이벤트 참가 도중 바이러스에 감염됐습니다.

조원우는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경기 참가 도중 고열, 탈수, 구토 등의 증세로 병원에 실려갔습니다.

AP통신은 조원우가 "이번 테스트 이벤트에서 공식적으로 병에 걸린 4명의 선수 중 한 명"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옥덕필 코치는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물에서 냄새가 났고 특히 만 안에서는 끔찍했다"고 말했습니다.

내년 올림픽을 앞두고 있는 리우데자네이루는 수질 오염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 한국 윈드서핑 국가대표, 브라질서 바이러스 감염
    • 입력 2015-08-20 09:28:47
    종합
한국 윈드서핑 국가대표 조원우가 올림픽 테스트 이벤트 참가 도중 바이러스에 감염됐습니다.

조원우는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경기 참가 도중 고열, 탈수, 구토 등의 증세로 병원에 실려갔습니다.

AP통신은 조원우가 "이번 테스트 이벤트에서 공식적으로 병에 걸린 4명의 선수 중 한 명"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옥덕필 코치는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물에서 냄새가 났고 특히 만 안에서는 끔찍했다"고 말했습니다.

내년 올림픽을 앞두고 있는 리우데자네이루는 수질 오염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