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상반기 세수 8조 2천억 증가…진도율 4%p↑
입력 2015.08.20 (09:32) 수정 2015.08.20 (09:40) 경제
올해 상반기에 걷힌 세금이 지난해 상반기보다 8조 원 넘게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오늘 '재정동향'을 통해 상반기 국세수입이 106조 6천억 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8조 2천억 원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세수 진도율도 지난해보다 4%p 높은 49.4%를 나타냈습니다.

기업 영업실적이 나아지면서 법인세가 2조 원 가량 더 걷혔고, 부동산 거래 증가 등으로 소득세도 4조 원 넘게 늘었습니다.

6월 말 기준 중앙정부 채무는 535조 2천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6월 말보다 32조 천억 원 늘었습니다.
  • 올해 상반기 세수 8조 2천억 증가…진도율 4%p↑
    • 입력 2015-08-20 09:32:36
    • 수정2015-08-20 09:40:43
    경제
올해 상반기에 걷힌 세금이 지난해 상반기보다 8조 원 넘게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기획재정부는 오늘 '재정동향'을 통해 상반기 국세수입이 106조 6천억 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8조 2천억 원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세수 진도율도 지난해보다 4%p 높은 49.4%를 나타냈습니다.

기업 영업실적이 나아지면서 법인세가 2조 원 가량 더 걷혔고, 부동산 거래 증가 등으로 소득세도 4조 원 넘게 늘었습니다.

6월 말 기준 중앙정부 채무는 535조 2천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6월 말보다 32조 천억 원 늘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