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7월 대중 수출 물량 1.3%↓…6개월째 감소세
입력 2015.08.20 (09:42) 수정 2015.08.20 (09:51) 국제
중국의 경기 둔화가 일본의 수출에 가시적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일본 재무성이 발표한 7월 무역통계 속보를 보면 중국 수출 물량은 1년 전 같은 달보다 1.3 % 감소해 6개월 연속으로 전년 수준을 밑돌았습니다.

자동차의 경우 수출 대수가 만 7천6백여 대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17% 줄었습니다.

중국에 대한 수출은 1조 천790억 엔으로 4.2% 늘었습니다.

수출 물량이 줄었음에도 금액이 늘어난 것은 엔화 약세와 달러화에 거의 연동하는 위안화 강세가 때문입니다.
  • 일본, 7월 대중 수출 물량 1.3%↓…6개월째 감소세
    • 입력 2015-08-20 09:42:13
    • 수정2015-08-20 09:51:10
    국제
중국의 경기 둔화가 일본의 수출에 가시적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일본 재무성이 발표한 7월 무역통계 속보를 보면 중국 수출 물량은 1년 전 같은 달보다 1.3 % 감소해 6개월 연속으로 전년 수준을 밑돌았습니다.

자동차의 경우 수출 대수가 만 7천6백여 대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17% 줄었습니다.

중국에 대한 수출은 1조 천790억 엔으로 4.2% 늘었습니다.

수출 물량이 줄었음에도 금액이 늘어난 것은 엔화 약세와 달러화에 거의 연동하는 위안화 강세가 때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