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허진호 감독, 손예진·박해일과 ‘덕혜옹주’ 만든다
입력 2015.08.20 (10:10) 연합뉴스
'8월의 크리스마스'의 허진호 감독이 손예진과 박해일을 주연 배우로 영화 '덕혜옹주'를 만든다고 덕혜옹주문화산업전문회사가 20일 밝혔다.

이 영화는 2009년 나온 권비영의 동명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삼아 고종의 딸 덕혜옹주의 삶과 그녀를 지키고자 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루게 된다.

손예진이 비운의 덕혜옹주를 연기한다. 허 감독과 손예진이 호흡을 맞추는 것은 영화 '외출' 이후 10년 만이다.

박해일은 덕혜옹주를 일본에서 조국으로 데려오는 임무를 맡은 독립운동가 '장한'을 연기하며 한 여인을 위해 평생을 바치는 지고지순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제작진은 내년 개봉을 목표로 내달 촬영에 돌입할 계획이다.
  • 허진호 감독, 손예진·박해일과 ‘덕혜옹주’ 만든다
    • 입력 2015-08-20 10:10:16
    연합뉴스
'8월의 크리스마스'의 허진호 감독이 손예진과 박해일을 주연 배우로 영화 '덕혜옹주'를 만든다고 덕혜옹주문화산업전문회사가 20일 밝혔다.

이 영화는 2009년 나온 권비영의 동명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삼아 고종의 딸 덕혜옹주의 삶과 그녀를 지키고자 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루게 된다.

손예진이 비운의 덕혜옹주를 연기한다. 허 감독과 손예진이 호흡을 맞추는 것은 영화 '외출' 이후 10년 만이다.

박해일은 덕혜옹주를 일본에서 조국으로 데려오는 임무를 맡은 독립운동가 '장한'을 연기하며 한 여인을 위해 평생을 바치는 지고지순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제작진은 내년 개봉을 목표로 내달 촬영에 돌입할 계획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