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능 국·영·수 상위 10개교에 일반고 1곳 뿐
입력 2015.08.20 (10:52) 수정 2015.08.20 (14:07) 사회
지난해 치러진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국어·영어·수학 성적에서 특목고와 자율형사립고의 강세가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의원들에게 제출한 '2015학년도 수능 결과 자료'를 보면, 국어·영어·수학에서 1∼2등급 평균 비율이 높은 상위 10개 고교에 일반고는 한 곳에 불과했습니다.

나머지 9 곳은 자사고와 외국어고, 국제고였습니다.

또 국어·영어·수학에서 1∼2등급 평균 비율이 높은 상위 50개 고교 가운데 84 %가 특목고와 국제고·자사고였고 일반고는 16 %에 불과했습니다.

입시전문업체들은 특목고와 국제고, 자사고에 우수한 학생이 몰리면서 일반고와의 학력 격차가 더욱 커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 수능 국·영·수 상위 10개교에 일반고 1곳 뿐
    • 입력 2015-08-20 10:52:43
    • 수정2015-08-20 14:07:28
    사회
지난해 치러진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국어·영어·수학 성적에서 특목고와 자율형사립고의 강세가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의원들에게 제출한 '2015학년도 수능 결과 자료'를 보면, 국어·영어·수학에서 1∼2등급 평균 비율이 높은 상위 10개 고교에 일반고는 한 곳에 불과했습니다.

나머지 9 곳은 자사고와 외국어고, 국제고였습니다.

또 국어·영어·수학에서 1∼2등급 평균 비율이 높은 상위 50개 고교 가운데 84 %가 특목고와 국제고·자사고였고 일반고는 16 %에 불과했습니다.

입시전문업체들은 특목고와 국제고, 자사고에 우수한 학생이 몰리면서 일반고와의 학력 격차가 더욱 커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