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애인 45.3% “집 밖에서 활동 불편”
입력 2015.08.20 (12:46) 수정 2015.08.20 (13:3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조사 결과 장애인 가운데 45.3%가 외출을 포함해 집 밖에서의 활동이 불편하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불편을 느끼는 이유는 '장애인 관련 편의시설 부족'이 47%로 가장 많았고 이어 '외출 시 동반자의 부재', '주위 사람들의 시선' 등의 순이었습니다.

이와 함께 자가용과 버스, 택시 등 교통수단을 이용할 때 어렵다고 느낀 장애인은 39.7%로 조사됐습니다.
  • 장애인 45.3% “집 밖에서 활동 불편”
    • 입력 2015-08-20 12:47:31
    • 수정2015-08-20 13:30:05
    뉴스 12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조사 결과 장애인 가운데 45.3%가 외출을 포함해 집 밖에서의 활동이 불편하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불편을 느끼는 이유는 '장애인 관련 편의시설 부족'이 47%로 가장 많았고 이어 '외출 시 동반자의 부재', '주위 사람들의 시선' 등의 순이었습니다.

이와 함께 자가용과 버스, 택시 등 교통수단을 이용할 때 어렵다고 느낀 장애인은 39.7%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