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간호조무사, 간호지원사로 바뀐다…복지장관이 면허 부여
입력 2015.08.20 (15:00) 사회
간호조무사가 간호지원사로 명칭이 바뀌고 보건복지부 장관이 면허와 자격을 부여하는 등 관리 강화 방안이 추진됩니다.

복지부는 포괄간호서비스를 확대하고 간호인력 체계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이 같은 내용의 의료법 일부 개정안을 마련해 다음달 4일까지 입법예고한다고 밝혔습니다.

개정안에는 간호조무사 명칭이 간호지원사로 바뀌고 교육 수준과 업무 범위에 따라 1급과 2급으로 나뉘며 복지부 장관이 1급은 '면허', 2급은 '자격'을 각각 부여해 관리합니다.

현재 간호조무사는 2급 간호지원사로 전환되며 의료기관 근무경력과 교육과정 등을 거친 경우 1급 간호지원사 시험을 치를 수 있게 됩니다.

간호사와 간호지원사의 업무 범위도 명확히 구분해 간호지원사는 간호사 지도 아래 간호업무를 보조하되, 간호계획 수립이나 환자 보건위생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업무는 수행할 수 없도록 했습니다.
  • 간호조무사, 간호지원사로 바뀐다…복지장관이 면허 부여
    • 입력 2015-08-20 15:00:18
    사회
간호조무사가 간호지원사로 명칭이 바뀌고 보건복지부 장관이 면허와 자격을 부여하는 등 관리 강화 방안이 추진됩니다.

복지부는 포괄간호서비스를 확대하고 간호인력 체계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이 같은 내용의 의료법 일부 개정안을 마련해 다음달 4일까지 입법예고한다고 밝혔습니다.

개정안에는 간호조무사 명칭이 간호지원사로 바뀌고 교육 수준과 업무 범위에 따라 1급과 2급으로 나뉘며 복지부 장관이 1급은 '면허', 2급은 '자격'을 각각 부여해 관리합니다.

현재 간호조무사는 2급 간호지원사로 전환되며 의료기관 근무경력과 교육과정 등을 거친 경우 1급 간호지원사 시험을 치를 수 있게 됩니다.

간호사와 간호지원사의 업무 범위도 명확히 구분해 간호지원사는 간호사 지도 아래 간호업무를 보조하되, 간호계획 수립이나 환자 보건위생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업무는 수행할 수 없도록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