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호주, 테러 조직 가담 위해 출국하던 청년 7명 적발
입력 2015.08.20 (15:27) 수정 2015.08.20 (15:32) 국제
호주에서 IS 등 중동 테러조직에 가담하기 위해 출국하려던 청년 7명이 적발됐습니다.

토니 애벗 호주 총리는 "최근 공항에서 호주 청년들이 중동 테러조직에 합류하기 위해 여행을 떠나는 것으로 확인돼 출국이 제지 됐다"고 밝혔습니다.

애벗 총리는 IS 합류 유혹이 여전하다는 점이 드러났다며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최근 새로 도입된 법에 따라 이 청년들의 여권은 즉각 정지됐습니다.

지금까지 중동에서 이슬람 지하드 전사로 활동하다 숨진 호주인은 모두 39명에 이른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 호주, 테러 조직 가담 위해 출국하던 청년 7명 적발
    • 입력 2015-08-20 15:27:28
    • 수정2015-08-20 15:32:33
    국제
호주에서 IS 등 중동 테러조직에 가담하기 위해 출국하려던 청년 7명이 적발됐습니다.

토니 애벗 호주 총리는 "최근 공항에서 호주 청년들이 중동 테러조직에 합류하기 위해 여행을 떠나는 것으로 확인돼 출국이 제지 됐다"고 밝혔습니다.

애벗 총리는 IS 합류 유혹이 여전하다는 점이 드러났다며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최근 새로 도입된 법에 따라 이 청년들의 여권은 즉각 정지됐습니다.

지금까지 중동에서 이슬람 지하드 전사로 활동하다 숨진 호주인은 모두 39명에 이른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