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합원에 술·육류 제공한 현직 조합장 기소
입력 2015.08.20 (17:10) 사회
전주지검은 조합장 선거를 앞두고 조합원들에게 술과 육류 등을 돌린 혐의로 전북 김제의 한 농협조합장 57살 노 모 씨를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노 씨는 지난해 4월 조합원 20여 명이 탄 관광버스 안에서 지지를 부탁하며 8만6천 원 상당의 음료와 술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선거 운동을 도와달라며 조합원 2명에게 12만 원 어치의 돼지고기와 과일 등을 건넨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 조합원에 술·육류 제공한 현직 조합장 기소
    • 입력 2015-08-20 17:10:29
    사회
전주지검은 조합장 선거를 앞두고 조합원들에게 술과 육류 등을 돌린 혐의로 전북 김제의 한 농협조합장 57살 노 모 씨를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노 씨는 지난해 4월 조합원 20여 명이 탄 관광버스 안에서 지지를 부탁하며 8만6천 원 상당의 음료와 술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선거 운동을 도와달라며 조합원 2명에게 12만 원 어치의 돼지고기와 과일 등을 건넨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