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회 떠나는 한명숙 전 총리
입력 2015.08.20 (19:23) 포토뉴스
동료 의원과 포옹하는 한명숙 전 총리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추미애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입장 밝히는 한명숙 전 총리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대표회의실에서 입장을 밝히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입장 밝히는 한명숙 전 총리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대표회의실에서 입장을 밝히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기자회견장 들어서는 한명숙 전 총리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하기 위해 문재인 대표, 이종걸 원내대표 등과 회견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배웅 받는 한명숙 전 총리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에서 입장 발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 등 당직자들의 배웅을 받고 있다.
국회 떠나는 한명숙 전 총리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에서 입장 발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새정치민주연합 당직자들의 배웅을 받고 있다.
 
  • 국회 떠나는 한명숙 전 총리
    • 입력 2015-08-20 19:23:19
    포토뉴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추미애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추미애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추미애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추미애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추미애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대법원에서 징역 2년형을 확정받은 한명숙 전 총리가 20일 오후 국회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 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추미애 의원과 포옹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