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IS, 이집트 국가보안부 차량폭탄 공격…29명 부상
입력 2015.08.20 (20:18) 국제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IS 소행으로 추정되는 차량 폭발 테러가 발생해 29명이 다쳤다고, 현지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집트 내부무는 현지시간 20일 새벽, 카이로 국가보안부 앞에 괴한 한명이 세워둔 차량이 폭발하면서 주변에 있던 경찰관 6명과 보행자 등 최소 29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보안당국은 이번 테러가 국가보안부를 겨냥한 공격이며, 폭발로 건물 일부가 파괴됐다고 밝혔습니다.

폭발이 일어난 뒤 IS 연계 조직은 트위터에 성명을 내고, 지난 5월 이집트 군사법원 판결에 따라 대원 6명이 처형당한 것에 대한 보복으로 차량 폭탄 공격을 감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카이로에서는 지난 6월, 히샴 바라카트 검찰총장이 자동차 폭탄 테러로 숨졌고, 지난달에도 이탈리아 영사관을 겨냥한 폭탄 공격으로 10명의 사상자가 발생하는 등 IS 추정 세력의 폭탄 테러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 IS, 이집트 국가보안부 차량폭탄 공격…29명 부상
    • 입력 2015-08-20 20:18:24
    국제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IS 소행으로 추정되는 차량 폭발 테러가 발생해 29명이 다쳤다고, 현지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집트 내부무는 현지시간 20일 새벽, 카이로 국가보안부 앞에 괴한 한명이 세워둔 차량이 폭발하면서 주변에 있던 경찰관 6명과 보행자 등 최소 29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보안당국은 이번 테러가 국가보안부를 겨냥한 공격이며, 폭발로 건물 일부가 파괴됐다고 밝혔습니다.

폭발이 일어난 뒤 IS 연계 조직은 트위터에 성명을 내고, 지난 5월 이집트 군사법원 판결에 따라 대원 6명이 처형당한 것에 대한 보복으로 차량 폭탄 공격을 감행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카이로에서는 지난 6월, 히샴 바라카트 검찰총장이 자동차 폭탄 테러로 숨졌고, 지난달에도 이탈리아 영사관을 겨냥한 폭탄 공격으로 10명의 사상자가 발생하는 등 IS 추정 세력의 폭탄 테러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