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들 데리고 자살기도 30대 여성 구조
입력 2015.08.25 (07:33) 수정 2015.08.25 (07:53) 사회
어제 저녁 7시 반쯤 중부고속도로 이천휴게소에 주차된 차량에 타고 있던 7살 임 모 군이 전신에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기 이천소방서는 화상을 입은 임군을 구조한 뒤 임 군의 어머니 35살 이 모 씨를 차량에서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경찰은 이 씨가 아들과 함께 스스로 목숨을 끊기 위해 차량에 불을 지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아들 데리고 자살기도 30대 여성 구조
    • 입력 2015-08-25 07:33:27
    • 수정2015-08-25 07:53:51
    사회
어제 저녁 7시 반쯤 중부고속도로 이천휴게소에 주차된 차량에 타고 있던 7살 임 모 군이 전신에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기 이천소방서는 화상을 입은 임군을 구조한 뒤 임 군의 어머니 35살 이 모 씨를 차량에서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경찰은 이 씨가 아들과 함께 스스로 목숨을 끊기 위해 차량에 불을 지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