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남북 고위급 접촉…극적 타결
일 언론 “한반도 긴장 완화…남북관계 개선에 큰 진전”
입력 2015.08.25 (07:48) 수정 2015.08.25 (07:56) 국제
일본 언론도 남북 고위급 접촉 타결 소식을 신속하게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한국의 박근혜 정권과 북한 김정은 체제 출범 이후 남북 대립 국면이 계속돼 왔다"며 이번 합의가 "관계개선을 향한 큰 진전이 됐다"고 평가했습니다.

NHK는 "이번 합의로 고조됐던 한반도의 긴장은 일단 완화되는 쪽으로 갈 것으로 보인다"며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미국 국무부 등의 반응을 소개했습니다.

아사히 신문은 북측의 사과와 재발방지 약속을 요구했지만 공동 보도문에는 북측의 "유감" 표명만 반영됐다고 지적했습니다.

산케이 신문은 "우려됐던 군사충돌은 피했다"고 보도했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은 "긴장상태가 완화하는 방향으로 갈 전망"이라고 전했습니다.
  • 일 언론 “한반도 긴장 완화…남북관계 개선에 큰 진전”
    • 입력 2015-08-25 07:48:51
    • 수정2015-08-25 07:56:43
    국제
일본 언론도 남북 고위급 접촉 타결 소식을 신속하게 보도했습니다.

교도통신은 "한국의 박근혜 정권과 북한 김정은 체제 출범 이후 남북 대립 국면이 계속돼 왔다"며 이번 합의가 "관계개선을 향한 큰 진전이 됐다"고 평가했습니다.

NHK는 "이번 합의로 고조됐던 한반도의 긴장은 일단 완화되는 쪽으로 갈 것으로 보인다"며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미국 국무부 등의 반응을 소개했습니다.

아사히 신문은 북측의 사과와 재발방지 약속을 요구했지만 공동 보도문에는 북측의 "유감" 표명만 반영됐다고 지적했습니다.

산케이 신문은 "우려됐던 군사충돌은 피했다"고 보도했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은 "긴장상태가 완화하는 방향으로 갈 전망"이라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