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G전자, 시각장애인용 ‘책 읽어주는 폰’ 기증
입력 2015.08.25 (11:04) 경제
LG전자가 시각장애인용 새 스마트폰을 개발해 장애인 2천 5백 명에게 기증하기로 했습니다.

새로 개발한 이른바 '책 읽어주는 폰'은 폴더형 스마트폰으로 사용자가 누른 버튼이나 선택한 앱을 음성으로 읽어주는 기능이 적용됐습니다.

또 LG상남도서관에서 운영하는 '책 읽어주는 도서관' 앱을 기본 탑재해 책 만여 권을 음성으로 들을 수 있습니다.

음성도서 정보이용료와 데이터통화료는 LG유플러스가 무료로 제공합니다.

LG전자는 지난 2006년부터 시각장애인용 휴대전화를 개발해 모두 만 2천 대를 기증했습니다.
  • LG전자, 시각장애인용 ‘책 읽어주는 폰’ 기증
    • 입력 2015-08-25 11:04:42
    경제
LG전자가 시각장애인용 새 스마트폰을 개발해 장애인 2천 5백 명에게 기증하기로 했습니다.

새로 개발한 이른바 '책 읽어주는 폰'은 폴더형 스마트폰으로 사용자가 누른 버튼이나 선택한 앱을 음성으로 읽어주는 기능이 적용됐습니다.

또 LG상남도서관에서 운영하는 '책 읽어주는 도서관' 앱을 기본 탑재해 책 만여 권을 음성으로 들을 수 있습니다.

음성도서 정보이용료와 데이터통화료는 LG유플러스가 무료로 제공합니다.

LG전자는 지난 2006년부터 시각장애인용 휴대전화를 개발해 모두 만 2천 대를 기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