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 ‘도핑-음주사고’ 강수일 임의탈퇴 공시
입력 2015.08.25 (16:02) 수정 2015.08.25 (17:01)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제주 유나이티드가 '발모제 도핑'에 이어 '음주 운전'으로 교통사고까지 저지른 강수일(28)의 임의탈퇴를 결정했다.

제주는 25일 "전날 새벽 음주 운전으로 교통사고를 낸 강수일을 구단 규정과 계약사항에 따라 이날 오후 한국프로축구연맹에 임의탈퇴 공시를 요청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5월 한국도핑방지위원회(KADA)의 도핑테스트에서 금지약물인 메틸테스토스테론이 검출돼 프로연맹으로부터 15경기 출전정지, 대한축구협회로부터 6개월 출전정지 처분을 받은 강수일은 이번 임의탈퇴 조치로 사실상 선수 생명이 존폐 기로에 놓였다.

임의탈퇴 공시가 되면 강수일은 원소속구단인 제주의 허락 없이는 다른 구단으로 이적할 수 없다.

강수일은 이미 2010년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뛸 당시에도 폭행 사건에 연루돼 임의탈퇴를 당했던 적이 있어 이번이 두 번째다.

강수일은 24일 오전 경기도 의정부시내에서 혈중농도 0.110%의 만취 상태에서 운전하다 좌회전하던 택시의 앞좌석 부분을 들이받는 사고를 일으켰다. 이런 가운데 강수일은 함께 탔던 친구가 운전하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경찰을 속이려다 들통이 나면서 도덕성에도 치명상을 입었다.
  • 제주, ‘도핑-음주사고’ 강수일 임의탈퇴 공시
    • 입력 2015-08-25 16:02:57
    • 수정2015-08-25 17:01:44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제주 유나이티드가 '발모제 도핑'에 이어 '음주 운전'으로 교통사고까지 저지른 강수일(28)의 임의탈퇴를 결정했다.

제주는 25일 "전날 새벽 음주 운전으로 교통사고를 낸 강수일을 구단 규정과 계약사항에 따라 이날 오후 한국프로축구연맹에 임의탈퇴 공시를 요청했다"고 발표했다.

지난 5월 한국도핑방지위원회(KADA)의 도핑테스트에서 금지약물인 메틸테스토스테론이 검출돼 프로연맹으로부터 15경기 출전정지, 대한축구협회로부터 6개월 출전정지 처분을 받은 강수일은 이번 임의탈퇴 조치로 사실상 선수 생명이 존폐 기로에 놓였다.

임의탈퇴 공시가 되면 강수일은 원소속구단인 제주의 허락 없이는 다른 구단으로 이적할 수 없다.

강수일은 이미 2010년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뛸 당시에도 폭행 사건에 연루돼 임의탈퇴를 당했던 적이 있어 이번이 두 번째다.

강수일은 24일 오전 경기도 의정부시내에서 혈중농도 0.110%의 만취 상태에서 운전하다 좌회전하던 택시의 앞좌석 부분을 들이받는 사고를 일으켰다. 이런 가운데 강수일은 함께 탔던 친구가 운전하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경찰을 속이려다 들통이 나면서 도덕성에도 치명상을 입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