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7 헤드라인]
입력 2015.08.25 (18:57) 수정 2015.08.25 (19:37)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남북 고위급 회담 타결…이산가족 상봉 재개

남북 고위급 회담이 오늘 새벽 극적으로 타결됐습니다. 북한은 이례적으로 지뢰 도발에 대한 유감을 표명했고, 올 추석 이산가족 상봉 재개에도 동의했습니다.

北 황병서 "남측이 근거 없는 사건 만들어"

북한 매체들도 이번 합의 내용을 신속하게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이번 회담 북측 대표인 황병서 총정치국장은 우리 당국이 근거없는 사건을 만들었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찰 검문소 총기 사고…의경 1명 숨져

서울 구파발 검문소에서 총기 사고가 발생해 의경 1명이 숨졌습니다. 경찰 간부가 자신이 휴대하던 권총을 꺼내다 사고가 일어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풍 '고니' 동해로 진입…강풍 피해 잇따라

태풍 '고니'가 동해상으로 진입했습니다. 태풍 길목에 있는 동해안 지역에서는 강한 바람이 불면서 가로수가 쓰러지는 등의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 [뉴스7 헤드라인]
    • 입력 2015-08-25 18:58:05
    • 수정2015-08-25 19:37:06
    뉴스 7
남북 고위급 회담 타결…이산가족 상봉 재개

남북 고위급 회담이 오늘 새벽 극적으로 타결됐습니다. 북한은 이례적으로 지뢰 도발에 대한 유감을 표명했고, 올 추석 이산가족 상봉 재개에도 동의했습니다.

北 황병서 "남측이 근거 없는 사건 만들어"

북한 매체들도 이번 합의 내용을 신속하게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이번 회담 북측 대표인 황병서 총정치국장은 우리 당국이 근거없는 사건을 만들었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찰 검문소 총기 사고…의경 1명 숨져

서울 구파발 검문소에서 총기 사고가 발생해 의경 1명이 숨졌습니다. 경찰 간부가 자신이 휴대하던 권총을 꺼내다 사고가 일어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풍 '고니' 동해로 진입…강풍 피해 잇따라

태풍 '고니'가 동해상으로 진입했습니다. 태풍 길목에 있는 동해안 지역에서는 강한 바람이 불면서 가로수가 쓰러지는 등의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