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정 되찾았으나 등락 엇갈려…런던 0.9%↑
입력 2015.08.29 (04:39) 국제
유럽 주요 증시는 중국 증시의 반등으로 안정을 되찾았으나 국가별로 등락이 엇갈렸습니다.

영국 런던 증시는 0.90% 오른 6,247.94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프랑스 파리 증시도 0.36% 오른 4,675.13으로 마감했습니다.

다만 독일 프랑크푸르트 지수는 0.17% 내린 10,298.53으로 거래를 끝냈습니다.

중국 상하이종합지수가 4.82% 올라 이틀 연속 급등한 여파로 강세로 출발했으나 미국의 금리인상 시기 불확실성 등에 따라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런던과 파리 증시는 마감 직전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지만 프랑크푸르트 증시는 약보합권에 머물렀습니다.
  • 안정 되찾았으나 등락 엇갈려…런던 0.9%↑
    • 입력 2015-08-29 04:39:05
    국제
유럽 주요 증시는 중국 증시의 반등으로 안정을 되찾았으나 국가별로 등락이 엇갈렸습니다.

영국 런던 증시는 0.90% 오른 6,247.94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프랑스 파리 증시도 0.36% 오른 4,675.13으로 마감했습니다.

다만 독일 프랑크푸르트 지수는 0.17% 내린 10,298.53으로 거래를 끝냈습니다.

중국 상하이종합지수가 4.82% 올라 이틀 연속 급등한 여파로 강세로 출발했으나 미국의 금리인상 시기 불확실성 등에 따라 하락세로 돌아섰습니다.

런던과 파리 증시는 마감 직전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지만 프랑크푸르트 증시는 약보합권에 머물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