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4번타자‘ 강정호, 2안타 2타점…타율 0.291
입력 2015.08.29 (11:26) 수정 2015.08.29 (11:26) 연합뉴스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쳐내며 2타점을 수확했다.

강정호는 2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 홈 경기에 4번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

전날 하루 휴식을 취하고 선발 라인업에 복귀한 강정호는 정확도 높은 타격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과시했다.

강정호는 첫 타석에서 선취점을 올리며 4번타자 역할을 했다.

0-0이던 1회말 2사 후 앤드루 매커천이 중전 안타를 치고, 2루 도루에 성공했다.

후속타자 강정호는 볼 카운트 3볼에서도 배트를 내미는 적극적인 스윙으로 의욕을 보였다.

파울 2개로 볼카운트 3볼-2스트라이크가 되자 콜로라도 선발 존 그레이는 시속 153㎞짜리 직구로 정면 승부를 펼쳤고 강정호는 이 공을 공략했다. 타구는 빗맞았지만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적시타가 됐다.

추격점수도 강정호의 배트에서 나왔다.

강정호는 1-0으로 앞선 3회말 2사 1, 2루에서 시속 137㎞짜리 체인지업을 밀어쳐 우중간에 떨어지는 1타점 2루타를 쳤다.

단타가 될 수 있는 타구에도 전력 질주한 강정호의 적극성이 만든 2루타였다.

강정호는 8월 23일 샌프란시스코전 이후 6일, 5경기 만에 친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하지만 3안타 경기는 만들지 못했다.

강정호는 5회 1사 1루에서 3루수 앞 병살타로 물러났고 7회에는 중견수 땅볼에 그쳤다.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0.289에서 0.291로 조금 올랐다. 시즌 타점은 48개로 늘었다.

이날 피츠버그는 콜로라도를 5-3으로 힘겹게 눌렀다.

피츠버그는 강정호가 올린 2점으로 앞서갔으나, 5회초 호세 레이예스에게 동점 투런포를 허용했다.

5회말 다시 한 점을 뽑았지만 6회초 카를로스 곤살레스에게 동점 솔로 홈런을 내줬다.

그러나 3-3으로 맞선 8회말 2사 1, 3루에서 대타 조시 해리슨이 우전 적시타를 쳐 균형을 쌔고 그레고리 폴랑코가 중전 적시타로 추가점을

냈다.

8회말 2점을 얻은 피츠버그는 9회초 콜로라도 공격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3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 ‘4번타자‘ 강정호, 2안타 2타점…타율 0.291
    • 입력 2015-08-29 11:26:16
    • 수정2015-08-29 11:26:21
    연합뉴스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쳐내며 2타점을 수확했다.

강정호는 2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 홈 경기에 4번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 2타점을 기록했다.

전날 하루 휴식을 취하고 선발 라인업에 복귀한 강정호는 정확도 높은 타격으로 자신의 존재감을 과시했다.

강정호는 첫 타석에서 선취점을 올리며 4번타자 역할을 했다.

0-0이던 1회말 2사 후 앤드루 매커천이 중전 안타를 치고, 2루 도루에 성공했다.

후속타자 강정호는 볼 카운트 3볼에서도 배트를 내미는 적극적인 스윙으로 의욕을 보였다.

파울 2개로 볼카운트 3볼-2스트라이크가 되자 콜로라도 선발 존 그레이는 시속 153㎞짜리 직구로 정면 승부를 펼쳤고 강정호는 이 공을 공략했다. 타구는 빗맞았지만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적시타가 됐다.

추격점수도 강정호의 배트에서 나왔다.

강정호는 1-0으로 앞선 3회말 2사 1, 2루에서 시속 137㎞짜리 체인지업을 밀어쳐 우중간에 떨어지는 1타점 2루타를 쳤다.

단타가 될 수 있는 타구에도 전력 질주한 강정호의 적극성이 만든 2루타였다.

강정호는 8월 23일 샌프란시스코전 이후 6일, 5경기 만에 친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하지만 3안타 경기는 만들지 못했다.

강정호는 5회 1사 1루에서 3루수 앞 병살타로 물러났고 7회에는 중견수 땅볼에 그쳤다.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0.289에서 0.291로 조금 올랐다. 시즌 타점은 48개로 늘었다.

이날 피츠버그는 콜로라도를 5-3으로 힘겹게 눌렀다.

피츠버그는 강정호가 올린 2점으로 앞서갔으나, 5회초 호세 레이예스에게 동점 투런포를 허용했다.

5회말 다시 한 점을 뽑았지만 6회초 카를로스 곤살레스에게 동점 솔로 홈런을 내줬다.

그러나 3-3으로 맞선 8회말 2사 1, 3루에서 대타 조시 해리슨이 우전 적시타를 쳐 균형을 쌔고 그레고리 폴랑코가 중전 적시타로 추가점을

냈다.

8회말 2점을 얻은 피츠버그는 9회초 콜로라도 공격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3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