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계 육상 이튼, 철인10종 세계신 ‘9천45점’
입력 2015.08.29 (22:12) 연합뉴스
애시턴 이튼(27·미국)이 제15회 세계육상선수권대회 '1호 세계 신기록'을 작성했다.

이튼은 29일 중국 베이징 국립경기장에서 끝난 남자 철인 10종경기에서 총점 9천45점을 기록, 자신이 2012년 6월 기록한 9천39점을 6점 넘어선 세계 신기록을 달성했다.

이튼은 2013년 모스크바에 이어 대회 2연패를 달성했고, 베이징 세계선수권대회 관계자들이 간절히 기다렸던 '세계신기록'까지 세웠다.

남자 철인 10종경기는 100m, 멀리뛰기, 포환던지기, 높이뛰기, 400m, 110m허들, 원반던지기, 장대높이뛰기, 창던지기, 1,500m를 2일 동안 모두 소화하는 종목이다.

이튼은 100m와 400m에서 1위에 오르는 등 달리기 종목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다른 종목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해 대회 2연패의 영광과 세계신기록 달성의 영광을 동시에 누렸다.
  • 세계 육상 이튼, 철인10종 세계신 ‘9천45점’
    • 입력 2015-08-29 22:12:29
    연합뉴스
애시턴 이튼(27·미국)이 제15회 세계육상선수권대회 '1호 세계 신기록'을 작성했다.

이튼은 29일 중국 베이징 국립경기장에서 끝난 남자 철인 10종경기에서 총점 9천45점을 기록, 자신이 2012년 6월 기록한 9천39점을 6점 넘어선 세계 신기록을 달성했다.

이튼은 2013년 모스크바에 이어 대회 2연패를 달성했고, 베이징 세계선수권대회 관계자들이 간절히 기다렸던 '세계신기록'까지 세웠다.

남자 철인 10종경기는 100m, 멀리뛰기, 포환던지기, 높이뛰기, 400m, 110m허들, 원반던지기, 장대높이뛰기, 창던지기, 1,500m를 2일 동안 모두 소화하는 종목이다.

이튼은 100m와 400m에서 1위에 오르는 등 달리기 종목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다른 종목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해 대회 2연패의 영광과 세계신기록 달성의 영광을 동시에 누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