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잉글랜드, 산 마리노 6-0 대파…유로 본선행
입력 2015.09.06 (09:04) 수정 2015.09.06 (09:04) 연합뉴스
축구 종가 잉글랜드가 유로(유럽축구선수권대회) 2016 예선에서 산 마리노를 완파하고 본선 진출을 사실상 확정지었다.

잉글랜드는 6일 오전(한국시간) 산 마리노의 스타디오 올림피코 세라발레에서 열린 유로 2016 E조 예선 7차전에서 산 마리노에 6-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7전 전승(승점 21)으로 조 1위를 질주한 잉글랜드는 남은 경기(3경기)에 상관없이 사실상 본선행을 확정지었다.

경기 초반부터 주도권을 쥔 잉글랜드는 전반 11분만에 얻어낸 페널티킥을 루니가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1-0으로 앞서나갔다.

전반 30분 상대 자책골로 전반을 2-0으로 마친 잉글랜드는 후반 시작과 함께 로스 바클리가 추가골(후1분)을 넣고, 이어 테리 월콧(후23분·후33분), 해리 케인(후32분)이 연속골이 터지며 승리했다.

루니는 이날 득점으로 A매치 49호골을 기록하며, '전설' 보비 찰튼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G조 경기에서는 러시아가 스웨덴을 1-0으로 꺾고 본선 직행의 희망을 살렸다.

러시아는 전반 38분 터진 아르템 드쥬바의 결승골을 끝까지 잘 지켜 승리했다.

러시아는 이날 승리로 조 3위(3승2무2패·승점 11)를 지키며 2위 스웨덴(3승3무1패·승점 12)를 턱밑까지 추격했다.

예선 각조 1, 2위 팀은 본선에 직행하며 3위 팀은 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한다.

C조에서는 스페인이 슬로바키아를 2-0으로 꺾고 6승1패(승점 18)로 슬로베키아와 승점이 같아졌으나, 골득실차에 앞서 조 1위로 올라섰다.
  • 잉글랜드, 산 마리노 6-0 대파…유로 본선행
    • 입력 2015-09-06 09:04:15
    • 수정2015-09-06 09:04:23
    연합뉴스
축구 종가 잉글랜드가 유로(유럽축구선수권대회) 2016 예선에서 산 마리노를 완파하고 본선 진출을 사실상 확정지었다.

잉글랜드는 6일 오전(한국시간) 산 마리노의 스타디오 올림피코 세라발레에서 열린 유로 2016 E조 예선 7차전에서 산 마리노에 6-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7전 전승(승점 21)으로 조 1위를 질주한 잉글랜드는 남은 경기(3경기)에 상관없이 사실상 본선행을 확정지었다.

경기 초반부터 주도권을 쥔 잉글랜드는 전반 11분만에 얻어낸 페널티킥을 루니가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1-0으로 앞서나갔다.

전반 30분 상대 자책골로 전반을 2-0으로 마친 잉글랜드는 후반 시작과 함께 로스 바클리가 추가골(후1분)을 넣고, 이어 테리 월콧(후23분·후33분), 해리 케인(후32분)이 연속골이 터지며 승리했다.

루니는 이날 득점으로 A매치 49호골을 기록하며, '전설' 보비 찰튼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G조 경기에서는 러시아가 스웨덴을 1-0으로 꺾고 본선 직행의 희망을 살렸다.

러시아는 전반 38분 터진 아르템 드쥬바의 결승골을 끝까지 잘 지켜 승리했다.

러시아는 이날 승리로 조 3위(3승2무2패·승점 11)를 지키며 2위 스웨덴(3승3무1패·승점 12)를 턱밑까지 추격했다.

예선 각조 1, 2위 팀은 본선에 직행하며 3위 팀은 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한다.

C조에서는 스페인이 슬로바키아를 2-0으로 꺾고 6승1패(승점 18)로 슬로베키아와 승점이 같아졌으나, 골득실차에 앞서 조 1위로 올라섰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