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총리, 탁신 전 총리 경찰 퇴직 계급 박탈
입력 2015.09.06 (11:05) 수정 2015.09.06 (15:05) 국제
태국 프라윳 찬-오차 총리가 정적인 탁신 전 총리의 전직 경찰간부 계급을 박탈했습니다.

프라윳 총리는 잠정 헌법 44조를 발동해 탁신 전 총리의 퇴직 당시 계급이었던 경찰 중령 계급을 박탈했습니다.

이번 조치는 지난해 태국을 강타한 반정부 시위 배후에 왕실 추밀원이 있다고 탁신 전 총리가 발언했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태국은 지난해 5월 군부 쿠데타 이후 대규모 시위와 정쟁을 겪고 있습니다.
  • 태국 총리, 탁신 전 총리 경찰 퇴직 계급 박탈
    • 입력 2015-09-06 11:05:09
    • 수정2015-09-06 15:05:15
    국제
태국 프라윳 찬-오차 총리가 정적인 탁신 전 총리의 전직 경찰간부 계급을 박탈했습니다.

프라윳 총리는 잠정 헌법 44조를 발동해 탁신 전 총리의 퇴직 당시 계급이었던 경찰 중령 계급을 박탈했습니다.

이번 조치는 지난해 태국을 강타한 반정부 시위 배후에 왕실 추밀원이 있다고 탁신 전 총리가 발언했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태국은 지난해 5월 군부 쿠데타 이후 대규모 시위와 정쟁을 겪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