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위스, 부패 혐의 FIFA 간부 미국에 인도키로
입력 2015.09.24 (04:24) 국제
스위스 당국이 부패 혐의로 체포한 국제축구연맹 FIFA 간부를 미국에 인도하기로 했습니다.

스위스 법무부는 현지시간으로 23일, 성명을 통해 베네수엘라 출신의 FIFA 간부 라파엘 에스퀴벨의 신병을 미국에 넘기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에스퀴벨은 2007년과 2015년, 2016년, 2019년, 2023년 코파아메리카대회의 마케팅 권리 판매와 관련해 수백만 달러 상당의 뇌물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전 베네수엘라축구연맹회장인 에스퀴벨은 미국이 조사하고 있는 FIFA 부패 사건에 연루된 혐의로 지난 5월 취리히에서 체포됐습니다.
  • 스위스, 부패 혐의 FIFA 간부 미국에 인도키로
    • 입력 2015-09-24 04:24:57
    국제
스위스 당국이 부패 혐의로 체포한 국제축구연맹 FIFA 간부를 미국에 인도하기로 했습니다.

스위스 법무부는 현지시간으로 23일, 성명을 통해 베네수엘라 출신의 FIFA 간부 라파엘 에스퀴벨의 신병을 미국에 넘기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에스퀴벨은 2007년과 2015년, 2016년, 2019년, 2023년 코파아메리카대회의 마케팅 권리 판매와 관련해 수백만 달러 상당의 뇌물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전 베네수엘라축구연맹회장인 에스퀴벨은 미국이 조사하고 있는 FIFA 부패 사건에 연루된 혐의로 지난 5월 취리히에서 체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