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카스맥주 위험해” 대화방에 퍼트린 하이트진로 직원 기소
입력 2015.09.25 (10:04)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는 SNS 단체 대화방에 카스맥주가 인체에 유해하다는 허위 사실을 퍼뜨린 혐의로 경쟁 업체인 하이트진로 직원 33살 안 모 씨를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안 씨는 지난해 8월 자신의 대학 동문들이 참여한 SNS 단체 대화방에 카스맥주를 비방할 목적으로 가임기 여성들이 카스 맥주를 마시면 치명적인 영향이 있다 등의 글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카스맥주 위험해” 대화방에 퍼트린 하이트진로 직원 기소
    • 입력 2015-09-25 10:04:06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는 SNS 단체 대화방에 카스맥주가 인체에 유해하다는 허위 사실을 퍼뜨린 혐의로 경쟁 업체인 하이트진로 직원 33살 안 모 씨를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안 씨는 지난해 8월 자신의 대학 동문들이 참여한 SNS 단체 대화방에 카스맥주를 비방할 목적으로 가임기 여성들이 카스 맥주를 마시면 치명적인 영향이 있다 등의 글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