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형이 키우던 소 15마리 훔친 동생 검거
입력 2015.09.25 (11:35) 사회
형이 키우던 한우 15마리를 내다 판 동생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남 하동경찰서는 지난달 31일 경남 하동군 북천면에서 형이 키우던 한우 15마리, 시가 5천100만 원 상당을 훔쳐 내다 판 혐의로 30살 최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경찰은 또 훔친 소를 함께 차로 옮긴 19살 김 모 씨와 소를 사들인 48살 박 모 씨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 형이 키우던 소 15마리 훔친 동생 검거
    • 입력 2015-09-25 11:35:25
    사회
형이 키우던 한우 15마리를 내다 판 동생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남 하동경찰서는 지난달 31일 경남 하동군 북천면에서 형이 키우던 한우 15마리, 시가 5천100만 원 상당을 훔쳐 내다 판 혐의로 30살 최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경찰은 또 훔친 소를 함께 차로 옮긴 19살 김 모 씨와 소를 사들인 48살 박 모 씨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