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화제인물] 헬렌 밴 윙클, SNS 통해 세계적인 패셔니스타로 부상
입력 2015.09.25 (10:57) 수정 2015.09.25 (12:03)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리포트>

헬렌 밴 윙클 씨, 아침에 눈을 뜨면 그 날의 뉴스로 하루를 시작합니다.

어떤 옷을 입을지, 어떤 립스틱이 어울릴지 고민하며 하루를 보냅니다.

최근 SNS를 통해 세계적인 패셔니스타로 거듭난 '헬렌 밴 윙클'씨의 이야기인데요,

올해 여든일곱 살의 할머니입니다.

유명 연예인을 능가하는 화려한 패션 감각을 자랑하는데요.

의상뿐 아니라 취미와 행동도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젊은 취향을 뽐내고 있습니다.

<인터뷰> 마일리 사이러스(가수) : "저와 밴 윙클 할머니는 취향이 아주 비슷해요. 아마 같은 가게에서 엄청나게 쇼핑을 하나 봐요."

할머니의 인기는 가히 폭발적이라 할 수 있는데요.

SNS 팔로워 수가 무려 150만 명에 이르고, '비욘세'와 '리한나' 같은 유명 팝 스타들도 할머니의 열렬한 팬으로 알려졌습니다.

<인터뷰> 헬렌 밴 윙클(80대 패셔니스타) : "노인들의 본보기가 되고 싶어요. 인생은 한 번뿐이니까, 즐겁게 사세요."

80대 후반에 모델 활동도 시작했다는 밴 윙클 할머니.

앞으로도 패션에 대한 열정은 멈추지 않을 거라고 하네요.
  • [지구촌 화제인물] 헬렌 밴 윙클, SNS 통해 세계적인 패셔니스타로 부상
    • 입력 2015-09-25 11:43:03
    • 수정2015-09-25 12:03:12
    지구촌뉴스
<리포트>

헬렌 밴 윙클 씨, 아침에 눈을 뜨면 그 날의 뉴스로 하루를 시작합니다.

어떤 옷을 입을지, 어떤 립스틱이 어울릴지 고민하며 하루를 보냅니다.

최근 SNS를 통해 세계적인 패셔니스타로 거듭난 '헬렌 밴 윙클'씨의 이야기인데요,

올해 여든일곱 살의 할머니입니다.

유명 연예인을 능가하는 화려한 패션 감각을 자랑하는데요.

의상뿐 아니라 취미와 행동도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젊은 취향을 뽐내고 있습니다.

<인터뷰> 마일리 사이러스(가수) : "저와 밴 윙클 할머니는 취향이 아주 비슷해요. 아마 같은 가게에서 엄청나게 쇼핑을 하나 봐요."

할머니의 인기는 가히 폭발적이라 할 수 있는데요.

SNS 팔로워 수가 무려 150만 명에 이르고, '비욘세'와 '리한나' 같은 유명 팝 스타들도 할머니의 열렬한 팬으로 알려졌습니다.

<인터뷰> 헬렌 밴 윙클(80대 패셔니스타) : "노인들의 본보기가 되고 싶어요. 인생은 한 번뿐이니까, 즐겁게 사세요."

80대 후반에 모델 활동도 시작했다는 밴 윙클 할머니.

앞으로도 패션에 대한 열정은 멈추지 않을 거라고 하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