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사망자 61%·생존자 82% 인적 배상 신청
입력 2015.09.25 (13:23) 수정 2015.09.25 (17:34) 경제
해양수산부는 오는 30일 세월호 배상·보상 신청 마감을 앞두고 희생자 304명 가운데 61%인 184명이 인적 배상 신청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생존자는 157명 가운데 82%인 129명이 신청을 했으며 어제 하루에만 46건이 접수됐습니다.

해수부는 추석 연휴 동안 구비서류를 다 갖추지 못했더라도 신청서만 제출하면 정상 접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민사소송을 제기한 경우에도 이번 달까지 배상 신청을 할 수 있고 최종 지급 결정에 동의하지 않으면 재판상 화해 효력이 발생하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 세월호 사망자 61%·생존자 82% 인적 배상 신청
    • 입력 2015-09-25 13:23:58
    • 수정2015-09-25 17:34:46
    경제
해양수산부는 오는 30일 세월호 배상·보상 신청 마감을 앞두고 희생자 304명 가운데 61%인 184명이 인적 배상 신청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생존자는 157명 가운데 82%인 129명이 신청을 했으며 어제 하루에만 46건이 접수됐습니다.

해수부는 추석 연휴 동안 구비서류를 다 갖추지 못했더라도 신청서만 제출하면 정상 접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민사소송을 제기한 경우에도 이번 달까지 배상 신청을 할 수 있고 최종 지급 결정에 동의하지 않으면 재판상 화해 효력이 발생하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