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리 샹젤리제 등 유명 관광지 일요일·심야에도 영업
입력 2015.09.25 (20:08) 수정 2015.09.25 (20:57) 국제
앞으로 샹젤리제나 몽마르트르 등 프랑스 유명 관광지에서는 관광객들이 일요일과 심야에도 쇼핑을 즐길 수 있게 됩니다.

프랑스 정부는 일요일 영업이 가능한 파리 시내 국제관광지구 12곳을 확정한 시행령을 발표했다고 현지 주간지 렉스프레스가 보도했습니다.

국제관광지구는 파리 샹젤리제와 몽마르트르, 마레 지구, 생 제르맹가, 방돔광장 등 외국 관광객과 파리 시민이 즐겨 찾는 곳입니다.

이들 지역에서는 백화점과 상점 등이 1년 내내 일요일에 문을 열 수 있으며 평일에도 자정까지 영업할 수 있습니다.

또 파리 시내의 이들 12곳 뿐 아니라 칸이나 니스 등 지중해변 관광도시에도 국제관광지구를 지정해 주 7일 자정까지 영업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다만 일요일과 심야 영업을 위해서는 노조와 합의해야 합니다.

프랑스에서는 노동자의 휴식권을 보호하기 위한 차원에서 1906년 법으로 일요일 영업을 원칙적으로 금지했습니다.
  • 파리 샹젤리제 등 유명 관광지 일요일·심야에도 영업
    • 입력 2015-09-25 20:08:38
    • 수정2015-09-25 20:57:34
    국제
앞으로 샹젤리제나 몽마르트르 등 프랑스 유명 관광지에서는 관광객들이 일요일과 심야에도 쇼핑을 즐길 수 있게 됩니다.

프랑스 정부는 일요일 영업이 가능한 파리 시내 국제관광지구 12곳을 확정한 시행령을 발표했다고 현지 주간지 렉스프레스가 보도했습니다.

국제관광지구는 파리 샹젤리제와 몽마르트르, 마레 지구, 생 제르맹가, 방돔광장 등 외국 관광객과 파리 시민이 즐겨 찾는 곳입니다.

이들 지역에서는 백화점과 상점 등이 1년 내내 일요일에 문을 열 수 있으며 평일에도 자정까지 영업할 수 있습니다.

또 파리 시내의 이들 12곳 뿐 아니라 칸이나 니스 등 지중해변 관광도시에도 국제관광지구를 지정해 주 7일 자정까지 영업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다만 일요일과 심야 영업을 위해서는 노조와 합의해야 합니다.

프랑스에서는 노동자의 휴식권을 보호하기 위한 차원에서 1906년 법으로 일요일 영업을 원칙적으로 금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