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내 100대 기업 외국인 임원 100명 넘어서
입력 2015.09.29 (01:02) 경제
국내 100대 기업에 몸담은 외국인 임원이 100명을 넘어섰습니다.

기업분석 전문업체 한국CXO연구소가 발표한 '외국인 임원 현황' 보고서를 보면 올해 100대 기업 전체 임원은 6천9백여 명으로 이중 외국인 임원은 18개사에 101명이 소속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단일 기업으로는 삼성전자에 가장 많은 57명의 외국인 임원이 등재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최근 통합 출범한 삼성물산에 13명, 삼성엔지니어링 6명, 삼성SDI 3명 등 삼성 계열사에만 전체 80%에 달하는 81명의 외국인 임원이 활동중입니다.

이어 한온시스템이 4명, LG전자 3명, 현대자동차·대한항공·CJ제일제당 각각 2명으로 나타났습니다.
  • 국내 100대 기업 외국인 임원 100명 넘어서
    • 입력 2015-09-29 01:02:11
    경제
국내 100대 기업에 몸담은 외국인 임원이 100명을 넘어섰습니다.

기업분석 전문업체 한국CXO연구소가 발표한 '외국인 임원 현황' 보고서를 보면 올해 100대 기업 전체 임원은 6천9백여 명으로 이중 외국인 임원은 18개사에 101명이 소속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단일 기업으로는 삼성전자에 가장 많은 57명의 외국인 임원이 등재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최근 통합 출범한 삼성물산에 13명, 삼성엔지니어링 6명, 삼성SDI 3명 등 삼성 계열사에만 전체 80%에 달하는 81명의 외국인 임원이 활동중입니다.

이어 한온시스템이 4명, LG전자 3명, 현대자동차·대한항공·CJ제일제당 각각 2명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